싱그러운 봄향기를 담은 전시회 열려

성남문화재단 책 테마파크, 삼화당 이만재의 <향기있는 나비> 展 개최

권영헌 | 기사입력 2013/03/12 [17:05]

싱그러운 봄향기를 담은 전시회 열려

성남문화재단 책 테마파크, 삼화당 이만재의 <향기있는 나비> 展 개최

권영헌 | 입력 : 2013/03/12 [17:05]
성남문화재단이 운영하는 분당 율동공원 내 책테마파크에서는 새봄의 향기를 가득 느낄 수 있는 삼화당 이만재의 <향기있는 나비>展을 진행하고 있다.

▲ 성남문화재단이 운영하는 분당 율동공원 내 책테마파크에서는 새봄의 향기를 가득 느낄 수 있는 삼화당 이만재의 <향기있는 나비>展을 진행하고 있다.     © 성남투데이

12일 재단에 따르면 삼화당 이만재는 대한민국미술대전 특선 작가로 국악과 서예, 캘리그라피를 접목한 퍼포먼스로도 이름을 널리 알리고 있는 작가로 이번 전시에는 대한민국미술대전 특선작 등 크고 작은 서화부터 팔각상, 쿠션, 우산, 부채 등의 공예품까지 이만재 작가의 다양한 작품들을 만날 수 있다.

특히 이번 전시는 봄을 맞아 예로부터 희망과 변화를 상징하는 나비와 부(富)를 불러온다는 목단꽃 등을 주제로 한 작품들로 책테마파크를 찾은 방문객들이 싱그러운 봄기운을 한층 더 만끽할 수 있다.

또 17일과 24일에는 우리의 민요 아리랑이 유네스코에 등재된 기념으로 묵향 시연회를 열어, 방문객들에게 현장에서 직접 그린 서화를 무료로 선물하는 이벤트도 진행해 색다른 추억을 선사한다.
 
 

 
전지현, 과거-현재 일생 비교 분석!